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임상 2상 신청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임상 2상 신청
  • 조필현 기자
  • 기사승인 2020-09-18 18:24:41
  • 최종수정 2020.09.18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18일 코로나19 흡입치료제로 개발 중인 ‘UI030’의 임상시험계획서(IND)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임상 2상 시험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의 호흡곤란증상 개선을 입증해 3상 조건부허가를 신청하는 것이 목적이다.

전임상에서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인된 약물인 만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급박한 상황에서 신속한 시판을 위해 임상시험계획서를 제출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임상시험책임자(PI)를 결정해 놓고 IND 승인 즉시 임상을 시작할 준비를 마친 상황이다. 이와 함께 필리핀 등 해외 임상시험과 글로벌 유통 판매를 위한 방안을 논의 중이다”고 말했다.

 

 

chop23@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