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디스플레이 적극 지원"...삼성 "2025년까지 13조 투자"
文대통령 "디스플레이 적극 지원"...삼성 "2025년까지 13조 투자"
  • 정예린 기자
  • 기사승인 2019-10-10 11:31:44
  • 최종수정 2019.10.10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충남 아산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열린 삼성디스플레이 신규 투자 및 상생협력 협약식에서 상생협력 MOU 서명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충남 아산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열린 삼성디스플레이 신규 투자 및 상생협력 협약식에서 상생협력 MOU 서명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디스플레이 산업의 세계 시장 선도를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충남 아산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누구도 넘볼 수 없는 디스플레이 강국'을 주제로 개최된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에 참석, 삼성디스플레이-충청남도-아산시 등이 체결한 투자협약 및 상생 협력 협약을 축하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이번 투자협약식을 통해 삼성디스플레이는 퀀텀닷(QD, 양자점) 물질과 유·무기 발광재료 기술을 융합한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에 2025년까지 총 13조1000억원(시설투자 10조원, R&D투자 3.1조원) 투자계획을 확정했다.

상생협력 협약식에서는 삼성디스플레이와 소재·부품·장비 기업 등이 공동 기술개발, 우선 구매 등 상생 협력에 기반해 산업생태계를 강화해 나갈 것이며, 이를 통해 핵심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및 공급 안정성을 강화한다는 협약을 체결했다.

행사에는 디스플레이 관련 기업 대표 및 학과 학부·대학원생, 경제부총리, 산업부 장관, 지역 국회의원, 충남도지사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삼성디스플레이의 투자계획 발표(삼성전자 부회장) △상생 협력 성공 사례 발표(그린광학 대표) △디스플레이 소재·부품·장비 공급-수요기업 간 상생 협력 협약식 △투자 협약식 체결 순서로 진행됐다.

문 대통령은 협약식 본행사 전에 삼성디스플레이 생산공장을 방문해 임직원을 격려했다.

연구개발 직원과의 만남을 통해 폴더블·스트레쳐블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에 대한 설명을 들었으며, 통합운영센터를 방문, 화상통화로 생산 현장의 직원들과도 대화했다.

wiki@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